본문 바로가기

사진

[A55] 그 자리


알고지내던 많은 사람들은
이제 떠나야 할 때가 되었습니다.

그 사람들은 추억으로 묻힐테고,
나중에 그 자리는
새로운 일상으로 채워집니다.

어떤 모습으로 발자국을 남길지
누구와 함께 그 추억을 치우고 앉게 될지

두려워지기도 하고 궁금해집니다.

'사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A55] 그래서, 잠시만  (7) 2011.01.24
[A55] 이별  (21) 2011.01.21
[A55] 그 자리  (6) 2011.01.20
[A55] 휴식  (12) 2011.01.18
[A55] 기회  (12) 2011.01.17
[A55] 다른 세상  (2) 2011.01.15

태그